파이콜로지, 제 3세대 피부장벽크림 브라이트 투모로우 가디언크림 출시

입력시간 : 2018-12-21 11:41:44 , 최종수정 : 2018-12-21 12:16:22, 이현미 기자
▲파이콜로지 “제 3세대 피부장벽크림, 가디언크림” = 사진제공 ㈜얼스랩

 

㈜얼스랩(대표 전은선) 에서 겨울철 건조한 피부관리 피부장벽 크림 ‘[파이콜로지] 브라이트 투모로우 가디언크림(이하 가디언크림)’을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가디언 크림은 건조한 겨울 한파 속 혹사당한 피부, 활력이 필요한 피부, 속당김이 심한 피부를 케어해 줄 수 있는 제품으로 “제 3세대 피부장벽크림”으로 불린다.


피부 장벽 크림은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필요한 제품인만큼 그동안 세대를 거치며 진화를 거듭해왔다. 보습으로 널리 유명한 해외브랜드 A사의 1세대 제품, 세라마이드 성분으로 유명한 B사의 2세대 제품 등이 있다. A사 제품의 경우 보습력은 좋으나 속당김 해결이 되지 못하고 끈적임이 남는다는 평이 있었고, B사 제품의 경우 발림성은 좋고 일부 안전하지만 모공을 막을 우려가 있는 실리콘 계열 성분으로 장벽느낌이 있다는 평이 있었다.


파이콜로지의 “제 3세대 피부 보습 장벽크림, 가디언 크림”은 20가지 유해성분을 모두 배제하고 흡수력과 발림성까지 해결한 EGW GREEN 비건 포뮬라로 아이부터 어른까지 안심하고 사용가능한 피부장벽크림 이라고 한다.


가디언 크림은 식물유래 성분으로 피부장벽과 초유사한 피토스테릴 액정의 지질막 구조를 구현해 흡수력이 매우 우수하며 피부장벽 강화에 도움을 준다. 정제수 대신, 완도 청정의 발효해양성분이 67% 함유 되어 있어 건조하며 지친 피부에 에너지를 부여해 주며 피부 자생 능력 향상 및 피부 재생/탄력 케어에 효과적이다.


또한 식물성 스쿠알렌과 세라마이드 엔피, 메도우폼씨오일, 조류추출물, 한련초잎추출물, 병풀추출물, 무화과추출 베타글루칸 등 함유되어 있어 모공을 전혀 막지 않으며, 겨울철 건조함과 바람, 열 등 유해환경으로부터 피부장벽을 효과적으로 보호해 준다. 기존의 피부장벽크림과 달리 피부에 스며들지 않고 겉돌기만 하는 보습 기존의 장벽크림의 한계를 벗어나 흡수력과 사용감을 개선하였으며 피부보습, 장벽복원 효능효과를 더욱 높였다.


피부에 좋은 성분, 착한 성분만 담은 피부장벽 크림, 가디언 크림은 일반 보습 크림과 달리 알루미늄 튜브에 담겨 있는데 이는 한번 누르면 복원되지 않아 내용물이 공기와 접촉하는 것을 최소화 하겠다는 파이콜로지의 제품에 대한 안정성이 담겨 있다.


파이콜로지의 ㈜얼스랩 전은선 대표는 “청소년기 자녀와 함께 쓸 수 있는 제품을 생각하면서 이 크림을 만들었다.” 면서 “가디언크림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크림으로 만들고자 성분부터 발림성까지 1년이 넘게 개선에 개선을 거듭 해서 드디어 시장에 내놓았다. 아이부터 어른까지 모두 사용가능 하도록 포뮬라의 안정성과 효과성을 모두 고려한 제품이다.”라고 전했다.


㈜얼스랩의 파이콜로지(phykology)는 해조를 연구하는 phycology에 대한민국의 K를 더한 phykology를 의미하는 브랜드로 18년 8월 18일 설립 되었다. 해조학에 바탕을 둔 브랜드 이름처럼 청정해역 완도 바다숲의 미역 씨앗 - '푸코이단'이라는 특별한 발효해양성분 함유되어 있다.


파이콜로지 핵심성분 푸코이단은 완도 청정지역의 미역귀를 순수한 물만을 사용, 침출시키는 공법으로 특허균주 발효 제조공법을 통해 완성하였다, 또한 대한민국 CLEAN BEAUTY, VEGAN BEAUTY를 지향하는 브랜드인만큼 20가지 유해성분 제외, 동물성 성분이 없는 비건 포뮬라로 아이가 사용해도 될 정도로의 안정성이 우수하다.


파이콜로지에서 판매중인 가디언 크림은 출시 기념으로 12월말까지 가디언 크림 30% 할인 이벤트를 진행 중이며, 자세한 설명과 문의는 파이콜로지 홈페이지 및 대표번호를 통해 알 수 있다.




제품명 : 브라이트 투모로우 가디언 크림 50ml / 소비자가 3만원대


www.phykology.com
대표번호 : 070 7706 3043
PR contact point
권연진 michellekwon17@earthlab.kr

Copyrights ⓒ 전국학교운영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현미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한국경제뉴스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