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18개 주요 공원 등에서 풍성한 설맞이 프로그램 운영

남산공원, 월드컵공원, 어린이대공원 등 민속놀이 체험마당 운영

낙산공원, 중랑캠핑숲에선 설의 의미를 배울 수 있는 프로그램 진행

서울식물원, 월요일 제외하고 설 연휴기간 무료개방 운영 등

입력시간 : 2019-02-05 01:23:59 , 최종수정 : 2019-02-05 01:23:59, 이득규 기자

 이번 설 연휴는 내일부터 6일(수)까지 총 5일을 쉴 수 있어 어느 해보다 여유 있는

명절 연휴가 될 것으로 보인다. 긴 명절 연휴 동안 가족친지와 무엇을 할지 고민 하고

있다면 망설이지 말고, 다양한 민속놀이와 체험 프로그램이 가득한 ‘서울의 공원’으로

가보는 건 어떨까?


 서울시는 민족 고유의 명절 ‘설’을 맞아 경의선숲길, 남산공원, 월드컵공원, 서서울호수

공원, 여의도공원, 선유도공원, 푸른수목원, 문화비축기지, 서울숲, 응봉공원, 보라매공원,

시민의숲, 어린이대공원, 율현공원 등 서울의 18개 주요공원 등에서 윷놀이, 팽이치기,

제기차기 등의 민속놀이는 물론 각 장소별 특색 있는 체험 프로그램을 무료로 즐길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고 전했다.


 서울로 7017에서는 설 명절을 맞이하여 한복을 테마로 한 ‘2019 서울로 설놀이’ 행사를

설 연휴기간인 2일(토)부터 6일(수) 13:00~19:00 까지 서울로 7017 수국식빵 인근에서

진행한다.


 작년 설․추석 명절에 많은 시민들의 호응을 받았던 ‘한복문화체험’ 프로그램은 수국식빵

내부에서 진행된다. 방문객들은 왕, 신하, 무사들의 모습을 재연할 수 있는 ‘캐릭터 한복’과

우리나라 고유의 ‘전통한복’을 입고 서울로 7017에서 색다른 추억을 만들 수 있다.


 한복을 입고 참여할 수 있는 특별한 연계 프로그램도 준비되어 있다. 한복문화체험에 참여한

시민들에게는 ‘1인 2장 폴라로이드 사진 촬영 이벤트’가 진행되며, SNS에 한복을 입은 후기를

남긴 후 인기 게시자를 선발 하여 상품을 증정하는 후기 이벤트도 진행된다.


 또한 ‘공중자연쉼터’ 에는 소정의 상품이 들어있는 복주머니를 장난감 집게로 건져내는

‘복주머니 이벤트’와 대형 윷놀이를 통해 신년운세를 보는 놀이체험인 ‘윷점 이벤트’도

진행된다.


 남산공원, 낙산공원, 중랑캠핑숲에서는 우리 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을 맞아 특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설의 의미를 알아보고 큰 절 하는 방법 익히기, 전통제기 만들어 함께 즐기기, 가족과

함께 다도체험하기 등을 체험 할 수 있다(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 사전예약제).


 월드컵공원에서는 고무신 날리기, 쌍달팽이 이어달리기, 팽이치기 등을 릴레이 경주형태로

진행하는 운수대통 릴레이 3종 대회를 전래놀이지도사의 진행 하에 참여자들이 다 같이 어울려

즐길 수 있다.


 문화비축기지에서는 전통놀이 체험과 함께 크리스마스트리를 복조리로 새 단장하고 시민

덕담카드 달기를 진행하며, 서울식물원에서는 임시개방을 통해 온실과 주제정원을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월요일 휴관, 16:00 입장마감).


Copyrights ⓒ 전국학교운영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득규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소상공인연합신문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