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화재 등 사고발생을 대비한 산후조리원 지도점검

입력시간 : 2019-03-15 14:06:46 , 최종수정 : 2019-03-15 14:06:46, 이동훈 기자
경주시, 화재 등 사고발생을 대비해 산후조리원 지도점검하고 있다


경주시 보건소에서는 화재 등 사고 발생을 대비한 안전점검을 위해 14일 산후조리원 2곳에 ‘2019 국가안전대진단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지난 1월에도 맘존 산후조리원(성동동), 신라 산후조리원(황성동) 2곳에 감염으로부터 안전하고 건강한 아기를 위한 지도점검을 실시한바 있다.


산후조리원은 신생아가 집단 관리되고 있어 화재 등 사고 발생시 대피가 어려워 인명피해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으므로 안전점검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 



올해는 특히 ‘2019년 국가안전대진단 추진계획’에 의거 1차 안전점검표에 의한 점검 후 민간 전문가 및 점검 장비를 활용해 확인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점검 항목은 건축, 토목, 전기, 소방, 가스 등 세부적으로 실시됐으며, 경주시 관내 병원 9개소에도 함께 점검이 진행돼 더 큰 의의가 있다.


경주시 보건소는 이번에 실시하는 국가 안전 대진단에 따른 산후조리원 지도점검을 통해 영유아․모성의 안전을 도모하고 감염 또는 질병으로부터 아기를 보호하며 화재․누전 등의 안전사고에도 만전을 다할 것이다.  

 


Copyrights ⓒ 전국학교운영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