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 소식] 섬진강변의 매화 향기

광양 쫓비산에서 섬진강으로

입력시간 : 2019-03-16 18:50:18 , 최종수정 : 2019-03-16 23:39:42, 편집부 기자


 

 

남쪽은 이미 꽃 세상이다. 3월 16일 광양 쫓비산 등산을 마치고 섬진강변으로 내려왔다. 관동마을-갈미봉-쫓비산(537m)-청매실농원-섬진마을-섬진교를 잇는 13km 구간을 6시간 동안 걸었다. 청매실농원 매화는 눈꽃으로 피어 나고 현란했던 매화꽃도 다소곳이 고개숙이니 매화향 실은 섬진강은 그리움 되어 흐르고 있다.




여계봉 선임기자

 



Copyrights ⓒ 전국학교운영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편집부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코스미안뉴스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