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평화‧통일 미래인재 양성 위한‘서울청년평화아카데미’신설

서울시 거주․서울시 소재 대학 청년(만19~39세) 70여명 모집, 평화통일교육

청년 눈높이에 맞춰 조정훈 소장, 박문성 해설위원 등 전문가 특강

우수 참여 모둠에 서울시장상 및 북·중 접경 지역 연수 기회

입력시간 : 2019-04-11 15:32:25 , 최종수정 : 2019-04-11 15:32:25, 이득규 기자

서울시는 새로운 한반도 시대의 주역인 청년들과 통일문제에 대한 이해와 공감을 높이고, 대화와 소통의 기회를 더욱 넓혀 나가고자 처음으로 「2019 서울청년평화아카데미」를 개최한다. 5월13일(목)부터 6월13일(목)에 걸쳐 총 4회 진행되는 이번 서울청년평화아카데미는 서울에 1년 이상 거주한 만19세~39세 청년이나 서울시 소재 대학 대학(원)생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참가신청은 4.10~4.28 동안 서울시 홈페이지(http://www.seoul.go.kr) 또는 서울시평생학습포털(http://sll.seoul.go.kr)에서 할 수 있다.

이번 서울청년평화아카데미는 <SBS스포츠> 박문성 해설위원, 아주대학교 <아주통일연구소> 조정훈 소장 등을 초청하여 화해와 통합, 남북관계와 한반도의 새로운 미래에 대한 이야기를 청년들과 함께 나눌 예정이다. 특히, 청년들 스스로 한반도 평화통일 미래에 대한 다양한 의견과 구상을 제안하고 발표하는 <평화솔루션 발표회>도 마련되어 있으며, 발표회에서 우수한 성과를 거둔 모둠과 참가자에게는 서울시장상과 함께 북·중 접경지역을 방문하여 남·북·중 협력 방안을 고민하고, 대륙으로 향하는 꿈을 키우는 해외연수 기회를 제공한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홈페이지(https://seoul.go.kr) 또는 서울시평생학습포털(http://sll.seoul.go.kr)에서 확인하거나 전화(02-2133-8683) 로 문의하면 된다.

아울러, 서울시 남북협력추진단 개발협력담당관은 「서울청년평화아카데미」외에도 2019년 신규 사업으로 서울시와 민간단체 간의 협력체계를 강화하고 남북교류협력사업의 사업관리 역량을 높이기 위해 ‘민간단체 실무자 역량강화 교육’ 또한 연 2회 진행하고 있다.

- ‘민간단체 실무자 역량강화’ 교육은 사업기획부터 관리, 모니터링에 이르기까지 남북교류협력사업 전반에 걸친 사업 수행 및 관리 역량 제고를 위한 교육으로 상반기 교육은 현재 진행 중(4.5~5.17)이며 하반기 교육은 10~11월 중 진행될 예정이다.

앞으로도 서울시는 다양한 연령 및 계층에 대한 평화·통일 교육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추진하여 시민이 공감하는 통일문화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하여 노력할 예정이다. 황방렬 서울시 남북협력추진단장은 “올해 처음 시작하는 「서울청년평화아카데미」는 남북의 화해와 평화, 통일을 주도할 청년들이 한반도의 과거를 이해하고, 현재를 고민하며, 미래를 디자인하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이라며 “ 평화와 번영의 새로운 한반도 시대의 주역이 될 청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Copyrights ⓒ 전국학교운영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득규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소상공인연합신문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