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이터통신 기자 퓰리처상 수상

미얀마 로힝야족 처형 장면 보도

입력시간 : 2019-04-17 10:00:31 , 최종수정 : 2019-04-17 10:03:52, 이해산 기자


사진 : 로이터통신 트위터


4월 16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은 "감옥에 갇힌 로이터통신 기자 와 론(Wa Lone)과 쿄우 소오(Kyaw Soe Oo) 씨가 국제 기사로 퓰리처 상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이들은 미얀마에서 10명의 로힝야족 남성들을 처형하는 장면을 보도한 후 미얀마 당국에 체포되어 옥살이를 하고 있다.

https://t.co/kDxTfNsTLb


Copyrights ⓒ 전국학교운영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해산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코스미안뉴스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