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작스런 기온 상승 ? 안성 31.4도…내일 전국 비

입력시간 : 2019-04-22 23:32:15 , 최종수정 : 2019-04-22 23:34:29, 이수영 기자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22) 경기도 안성은 낮 기온이 30도 안팎까지 올랐으며 내일(23)은 전국에 비가 내리면서 때 이른 더위가 누그러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서울 28.2, 대전 29.3도로 전국 많은 지역에서 올해 최고 기온을 기록했다.

 

기상청 예보분서관은 "동풍이 태백산맥을 넘으면서 고온건조하게 변한데다가 일사가열도 활발했습니다. 서쪽 내륙지역의 낮 기온이 크게 올랐고 일부 지역에서는 30도를 넘긴 곳도 있었다"고 밝혔다

 

내일(23)은 제주에는 100mm 이상의 호우가 쏟아지겠고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에 최고 60mm의 많은 비가 내릴 예정이며 충청과 남부지방 10mm~40mm, 수도권은 5mm~20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측하고 특히 비구름 중심과 가까운 남부지방은 돌풍이 불고 벼락이 칠 것으로 보여 시설물 관리와 교통안전에 주의가 요망된다.

 

기상청은 이번 비는 수요일 오전에 대부분 그치겠지만 목요일과 금요일 사이 전국에 한차례 더 비가 내릴 것으로 내다봤다


Copyrights ⓒ 전국학교운영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수영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포리너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