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5세 이상 어르신, 결핵검진 받고 더~ 건강하세요

결핵 조기 발견과 치료관리 통한 결핵전파 감염경로 사전 차단

입력시간 : 2019-05-13 12:21:48 , 최종수정 : 2019-05-13 12:21:48, 이영재 기자


대구 북구보건소(보건소장 이영희)는 오는 9월까지 북구청 및 관내 교회를 찾아가서 65세 이상 어르신 1,000여 명을 대상으로 무료 결핵검진을 실시한다.

 

최근 질병관리본부 자료에 의하면, 우리나라는 결핵 유병률은 감소하는 추세이나 65세 이상 어르신들의 결핵 신규환자발생률은 전체 인구의 45%, 결핵으로 인한 사망률은 전체인구의 82%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그래서 이들 어르신들에게 증상이 없더라고 연 1회 이상 결핵 검진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이에 보건소에서는 노인복지시설과 연계를 통해 대한결핵협회 대구경북지부와 함께 이동 검진차량을 이용하여 결핵고위험군 취약계층인 65세 이상 어르신 1,000여 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흉부 방사선 촬영 결핵검진을 실시한다.

 

주요내용은 522일은 태전교회, 919일은 칠곡교회, 926일은 부광교회에서 무료 결핵검진을 실시하고, 검진결과 결핵 유소견자는 객담검사 등 추가검사를 실시하여 결핵환자로 진단되면 정기적인 진료와 복약관리, 가족검진 사업 등을 통해 북구보건소에서 관리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북구보건소 관계자는 이번 검진으로 결핵환자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65세 이상 어르신 결핵의 조기 발견과 치료관리를 통한 결핵전파 감염경로를 사전 차단해 결핵 제로 건강지역 북구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Copyrights ⓒ 전국학교운영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영재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대구북구뉴스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