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인한 학교폭력

위험한 아이들 학교폭력의 현주소

학교에서 일어나는 학교폭력의 문제

입력시간 : 2019-05-18 16:54:36 , 최종수정 : 2019-05-18 16:59:52, 이동훈 기자

부산 여중생 폭행 사건 등을 계기로 학교폭력이 다시 사회적 문제로 떠오르고 있다.


그런데 실제 학교 현장에서는 이런 신체적 피해보다는 언어폭력이나 따돌림 같은 정신적 피해를 주는 폭력이 훨씬 많고 수법도 교묘해졌다.


하지만 현재 운영 중인 제도는 실효성이 거의 없어 학교폭력 문제가 사실상 방치되고 있다.


특히 2012년 심각한 학교폭력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정부가 내놓은 종합대책의 핵심이었던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의 경우 전문성 논란 속에 밀실 결정과 사건 축소· 은폐 의혹에 휩싸이며 제구실을 못 하는 상황이다.

 

더구나 언어폭력이나 따돌림 등 정신적 피해를 주는 폭력은 증거를 확보하기도 힘들다.


그렇다 보니 피해 학생은 고통을 호소하지만, 정작 가해 학생은 없는 이해하기 어려운 일이 빈발하고 있다.


더 큰 문제는 가족까지 해체 위기로 내 몰리며 고통에 시달리고 있다는 것.


YTN 국민신문고에서는 은밀하고 교묘하게 일어나는 학교폭력의 실태를 들여다보고 그 해결 방안을 모색해본다.

Copyrights ⓒ 전국학교운영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