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메리츠갈매드림컨소시엄’ 우선협상 대상자로 최종 선정.


구리시, ‘메리츠갈매드림컨소시엄’ 우선협상 대상자로 최종 선정.





 

 



구리시와 구리도시공사는 '구리갈매지식산업센터' 건립사업 민간사업자 공모 결과 ‘메리츠갈매드림컨소시엄’을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했다고 13일 밝혔다.

메리츠증권 컨소시엄은 메리츠증권, 신세계건설, 지산씨앤디 등 8개 사가 참여하고 있다.

특히 신세계건설은 유통 및 상업시설에 뛰어난 실적을 보유해 구리갈매지식산업센터 건립에 청신호가 켜졌다는 전망이다.



지식산업센터는 구리시 갈매동 일원에 3700억원을 투입해 4만5000평 규모로 조성돼 400~500여개 기업을 유치할 계획으로 기숙사-지원시설을 도입해

공공성과 사업성을 결합한 민관합동사업으로 추진된다.

이번 사업은 구리도시공사와 민간사업자 컨소시엄이 2020년 3월 프로젝트금융투자회사를 설립하고 인허가를 거쳐 2020년 10월 착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구리도시공사는 메리츠 컨소시엄과 2월 중 사업 시행에 관한 세부 협약을 체결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구리도시공사는 개발과정에서 민간의 창의적 아이디어와 축적된 노하우를 접목하기 위해 작년 11월8일 민간사업 파트너를 공개모집한 바 있다.

1월10일 선정심의위원회는 사업계획과 재무 건전성, 공익 기여 등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은 ‘메리츠갈매드림컨소시엄’을 우선협상 대상자로 최종 선정됐다.







지식산업센터뉴스 / 편집장 이호진 (tedi71@hanmail.net)

Copyrights ⓒ 전국학교운영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호진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지식산업센터뉴스